제 뿌리를 끊어버리고서 어떻게 살 것인가?

진실무망 | 2017.06.28 14:09 | 조회 1264




지금은 원시로 반본하는 때다. 그래서 이번에는 사람도 제 근본, 제 뿌리, 제 조상을 찾지 못하면 살아남을 수가 없다. 고사(枯死)해 버린다. 


제 뿌리가 끊어지는데 무슨 재주로 사는 수가 있나? 만유의 생명이라는 것은 제 뿌리가 있음으로써 자신도 있는 것 아닌가. 



내가 신입신도들 교육을 할 때 이런 말을 가끔 하는데, 이 대우주 천체권 내에 가장 소중한 것이 뭐냐 하면 자기 자신이다. 여기 앉았는 사람들에게 가장 소중한 것이 자기 몸이란 말이다. 


무엇보다도 자기 자신이 소중하다. 왜 그러냐면 자기 자신이 있음으로써 하늘도 있고 땅도 있고 국가도 있고 민족도 있고 사회도 있고 모든 것이 다 있기 때문이다. 


자기 자신이 없을 것 같으면 아무것도 없잖은가. 그러면 지구상에서 가장 소중한 자기 몸을 내준 사람이 누구인가? 바로 자기 조상이다. 


자기 조상이 없으면 자기가 어디서 생겨났나? 천 년 전, 2천 년 전, 3천 년 전, 5천 년 전, 만 년 전 조상 할아버지가 있어서, 유전인자를 계계승승 자기 몸에까지 전해줘서 자기 자신이 생겨났다. 


자기가 하늘에서 떨어진 것도 아니고, 땅에서 솟은 것도 아니고, 뿌리 없이, 씨종자 없이 어디서 생겨났는가? 


그래서 상제님이 “나를 만나기 이전에, 나를 찾기 이전에 각자의 자기 조상부터 찾아라.” 하신 것이다. 


또 역사적으로도 “효(孝)는 백행지본(百行之本)이라. 효도라 하는 것은 일백 행실의 근본이다. 바탕이 된다 하는 말도 있다. 


부모에게 효도를 하지 못하는 사람은 국가에 충성을 하는 법이 없다. 제 어미 애비에게도 불효하는 사람이 국가를 알 수가 있나? 


- 도기 138년 4월 13일 증산도대학교 태상종도사님 도훈








twitter faceboo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오늘의 말씀(포스트)
2017.07.19 | 696 읽음
태상종도사님 말씀
2017.07.18 | 499 읽음
태상종도사님 말씀
2017.07.14 | 754 읽음
태상종도사님 말씀
2017.07.11 | 670 읽음
태상종도사님 말씀
2017.07.07 | 690 읽음
태상종도사님 말씀
2017.07.06 | 810 읽음
태상종도사님 말씀
2017.07.03 | 1442 읽음
태상종도사님 말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