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번의 저승사자 만남과 천상세계 체험

INFO1 | 2018.07.26 14:36 | 조회 1361

일심으로 변치 말고 매진하라

 

최병기(, 63) / 영천화룡도장 / 147년 음력 1월 입도

 

2014년 상생방송을 통해 상제님 진리를 알게 되었습니다


영천 지방은 매년 과일 축제라는 것을 합니다. 축제장 이곳저곳을 둘러보다 <대한민국 역사 광복 서명> 부스를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그곳에서 받아 온 증산도 관련 소책자를 읽고 있던 중 당시 부스 담당자로부터 전화가 와서 다시 한민족과 증산도책을 받아 보았습니다.


그리고 얼마 후 저희 집으로 방문하신 포정님과 담당자로부터 다이제스트 개벽월간개벽을 받고 그때부터 그 책을 다 외울 만큼 흥미를 갖게 되었습니다


특히 저는 태을주 주문에 관심이 많아 태을주를 많이 읽었습니다그 뒤 얼마 지나지 않아 저는 친구가 냉동 창고를 건축하는 데에 참여해 일을 하다가 전기 감전으로 높이 약 6m 정도 되는 곳에서 시멘트 바닥으로 떨어졌습니다.


이로 인해 저는 의식을 잃고 호흡이 정지되는 위급 상황을 맞았습니다. 다행히 친구와 119 소방대원의 심폐소생술 덕분에 저는 호흡을 되찾고 병원으로 이송되었습니다.

 

그 사고로 천상 세계 구경을 두 번 하게 되었습니다.




 

첫 번째는 지구의 야산 같은 곳이었는데 조그마한 개울 물이 흐르고 있었습니다. 오솔길 같은 곳을 따라 오르니 정말 별천지가 눈앞에 펼쳐졌습니다


무릉도원 같은 그곳에는 어른 키의 몇 배 되는 굵은 복숭아 나무가 가득했고 꽃이 만발해 있었습니다.

 

그곳에서 잠깐 휴식을 취하고 있는데 피리 부는 것과 비슷한 소리가 심하게 나면서 일반 신명들보다 체격이 2배 정도 큰 명부사자와 흰옷 및 흰 모자를 쓴 신명들 열여섯 분이 함께 왔습니다.

 

명부사자가 본적, 본관, 이름을 물은 뒤 횐 옷과 횐 모자를 쓴 신명들이 주제별로 질문을 하였습니다.


제가 모르는 제 자신에 대한 이야기도 많이 해 주었습니다그리고 명부사자가 제 이름이 없다고 하며 그냥 갔습니다.


 


두 번째 체험은 며칠이 지나고 명부사자와 첫 번째 왔던 열여섯 분의 신명 외에 네 분의 신명이 더 왔습니다.


그들은 또 이것저것을 물었고 저도 제가 살면서 궁금했던 것들을 물어보았습니다. 이번에도 제 이름이 없다고 하면서 가려고 했는데, 저는 혼자 가기 싫으니 무조건 따라다니고 싶다고 하였습니다.

 

명부사자가 마음대로 하라고 해서 저는 그들을 따라가게 되었는데, 그곳이 정확히 어디인지는 모르지만 지구(한반도)의 어느 곳에 가게 되었습니다.





하늘나라에서 내려다보니까 그곳에 있는 사람들 머릿속이 훤히 다 보였습니다. 죽음 앞에서 눈물 흘리면서도 머릿속은 다른 생각을 하는 것이 보였습니다


제 눈으로 그것을 보면서 신명들은 정말 우리가 하는 일거수일투족을 전부 다 보고 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이곳저곳을 따라 다니는데 신명들이 이제 더 이상 이곳에 있으면 안 된다고 하며 빨리 가라고 했습니다.

 

제가 언짢은 기분이 들어 그럼 저는 언제 죽습니까?라고 물었습니다.


신명들은 아무 말이 없었는데 불현듯 책에서 본 황금시대의 인간 수명이 생각나서 저는 1200살 정도 삽니까? 저는 1200살 정도 살다 옵니까?”라고 물었습니다. 신명들은 역시 묵묵무답이었습니다.


그런데 명부사자가 진실로 한마음이 된다면 그것보다 더 많이 살 수 있다.”고 했고, 명부사자의 말이 끝나자 신명들이 한마음으로 천하사 일꾼이 되어라.”, 일심으로 마음 변하지 말고 참마음으로 총 매진하라.”는 식의 말들을 맨 마지막에 해 주었습니다.


그때 함께 온 신명들 중에 말이 없었던 네 분은 지금 생각해 보면 저의 조상님이었던 것 같습니다


입원 후 6주 만에 의식을 회복하고 이제 조금씩 옛날의 생각대로 돌아오고 있습니다. 저는 지금 이렇게 글을 쓰고 삶을 영위할 수 있는 것은 100% 태을주 때문이라 생각합니다


만사무기 태을주, 만사여의 태을주. 이제부터라도 신명들과의 약속을 실천할 수 있도록 일심으로 매진하겠습니다.

 

https://youtu.be/EOtjLARblr8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신앙과 수행(포스트)
2018.10.15 | 756 읽음
태을주수행
2018.09.27 | 423 읽음
태을주수행
2018.07.26 | 1362 읽음
태을주수행
2018.07.12 | 5587 읽음
태을주수행
2018.04.02 | 1231 읽음
태을주수행
2017.10.12 | 1344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26 | 1201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22 | 1621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20 | 728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9 | 975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8 | 1001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4 | 1317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2 | 998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11 | 970 읽음
태을주수행
2017.09.08 | 853 읽음
태을주수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