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美보복 13개 시나리오"…'비례적 보복' 절차 개시(종합)

환단스토리 | 2020.01.07 20:57 | 조회 68 | 추천 0

이란 "美보복 13개 시나리오"…'비례적 보복' 절차 개시(종합)


연합뉴스  2020-01-07


혁명수비대 총사령관 "미국이 아끼는 곳 불바다 만들겠다"
이란 의회, 미 국방부·미군 테러조직으로 지정


기사 이미지[AFP=연합뉴스]


(테헤란=연합뉴스) 강훈상 특파원 = 알리 샴커니 이란 최고국가안보회의(SNSC) 사무총장은 7일(현지시간) 미국에 보복하는 시나리오를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샴커니 사무총장은 "가셈 솔레이마니 장군을 살해한 미국에 보복하는 시나리오 13개 가운데 가장 약한 경우가 '미국인에게 잊지 못할 역사적인 악몽'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대미 보복 작전은 이란의 위대한 영웅이 흘린 피를 위한 것이며 단 한 번으로 끝나지 않는다"라며 "미국이 중동에서 즉시 스스로 나가지 않으면 그들의 시체가 중동을 뒤덮게 될 것이다"라고 경고했다.

그러나 이들 시나리오의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미국에 대한 보복을 절차적으로 정당화하는 움직임도 이날 시작됐다.

이란 의회의 헌법수호위원회는 7일 긴급회의를 열어 미국의 '테러행위'에 맞서 비례적인 군사 대응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란 의회는 특히 사상 처음으로 '긴급 3단계' 회의를 소집했다. 3단계는 이란 의회가 임시회의를 열 수 있는 안건 가운데 가장 시급성과 중요도가 높은 수위다.

이란 의회는 또 이날 미군 전체와 미 국방부를 테러조직으로 지정하는 안을 압도적으로 가결했다. 이 역시 미국에 대한 군사적 대응을 위한 법적 절차다.

이란이 미군을 실제 공격하게 되면 이를 근거로 이란을 위협하는 테러조직에 대응한 '대테러 작전'이라는 명분을 내세울 수 있기 때문이다.

앞서 지난해 4월 미국이 이란 혁명수비대를 외국테러단체로 지정하자 이란 의회는 이에 대응해 중동을 작전 지역으로 하는 미 중부사령부를 테러조직으로 지정했다.

아울러 이란 의회는 원유 수익의 30%를 의무적으로 적립하는 국가개발펀드 중 2억 유로(약 2천600억원)를 솔레이마니가 사령관이었던 혁명수비대 정예부대 쿠드스군에 특별 배정하기로 의결했다.

기사 이미지[AP=연합뉴스]



호세인 살라미 이란 혁명수비대 총사령관은 7일 이란 남동부 케르만주(州)의 주도 케르만에서 열린 가셈 솔레이마니 쿠드스군 사령관의 장례식에서 미국에 대한 강력한 보복 공격을 경고했다.

살라미 총사령관은 이날 추모 연설에서 "우리는 적(미국)에게 보복할 것이다. 우리는 그들이 아끼는 곳을 불바다로 만들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우리의 복수는 강력하고, 단호하고, 완전한 방법으로 수행될 것"이라며 "적을 후회하게 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이에 장례식에 모인 군중이 "미국에 죽음을, 이스라엘에 죽음을"이라고 답했다.

살라미 총사령관은 솔레이마니 사령관을 '지지 않는 불타는 태양'으로 비유하고 "적들은 태양을 꺼뜨리려고 돌멩이를 던지는 실수를 했다"라고 비판했다.

케르만은 솔레이마니 사령관의 고향으로 그는 이날 이곳에 안장된다.

지난 3일 솔레이마니 사령관이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미군의 폭격에 사망한 뒤 그의 장례식은 바그다드를 시작해 이라크 카르발라, 이란 마슈하드·테헤란·곰 등 이라크와 이란의 시아파 성지를 돌며 4일부터 이날까지 나흘간 대규모로 치러졌다.

그의 시신이 시아파 성지를 거치면서 현지에서는 그가 이슬람을 적대하는 서방에 맞서 장렬하게 숨졌다는 종교적 순교자의 이미지가 강화됐다.


기사 이미지[IRNA통신]



hskang@yna.co.kr
(끝)




공감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172개(1/12페이지)
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조회 날짜
공지 상생의 새문화를 여는 STB 상생방송을 소개합니다. 환단스토리 +35 18308 2018.07.12
공지 다 기초동량이 되라~! 사진 환단스토리 +78 67214 2016.12.03
170 우한 폐렴 환자 60명 늘어..사실상 중국 전역 확산 new 환단스토리 +0 3 2020.01.21
>> 이란 "美보복 13개 시나리오"…'비례적 보복' 절차 개시(종합) 사진 환단스토리 +0 69 2020.01.07
168 '8년전쟁' 하고 한편 됐다···이란·이라크 역설 뒤엔 '美 꿍꿍이' 사진 환단스토리 +0 60 2020.01.07
167 자크 아탈리의 경고 깜놀 환단스토리 +1 97 2020.01.03
166 호주 최악의 산불, 우주에서 봤더니.. 사진 환단스토리 +0 116 2020.01.03
165 '이란 군부실세' 솔레이마니 美공습에 사망..트럼프 직접 지시(종합2보) 사진 환단스토리 +1 85 2020.01.03
164 인도네시아 홍수에 쥐·바퀴벌레도 살겠다고 아등바등 첨부파일 환단스토리 +3 79 2020.01.03
163 '활화산' 백두산 환단스토리 +5 121 2019.12.23
162 [중앙시평] 김정은의 2020년 사진 환단스토리 +7 162 2019.12.21
161 [36.5℃] 트럼프는 아직 김정은을 모른다 사진 환단스토리 +1 119 2019.12.21
160 한국 기업문화도 세계와 상생 환단스토리 +0 102 2019.12.13
159 "대학살 현장이었다"…참혹했던 뉴질랜드 화산폭발 환단스토리 +14 171 2019.12.13
158 김정은에 대한 시진핑의 경고 사진 환단스토리 +9 622 2019.06.21
157 '식량난' 北 1982년 이후 최악 가뭄…"모든 역량 수단 총동원"(종합 사진 환단스토리 +20 814 2019.05.23
156 무라카미 하루키 "내 아버지는 중국 침략 일본군이었다" 환단스토리 +10 541 2019.05.10